본문 바로가기

실종자 가족 "현대아이파크 구조작업서 배제하고 정부 나서라"

광주 현대아이파크 아파트 붕괴 사고 실종자 가족들이
시공사인 현대산업개발을 구조작업에서 배제하고
정부 차원의 대책본부를 구성해 맡겨야 한다고 요구했습니다.

피해자 가족협의회는 사퇴하겠다고 밝힌
정몽규 현대산업개발 회장이 책임을 회피할 것이 아니라
사고 해결을 책임지고 응당한 처벌을 받으라고 촉구했습니다.

또 실종자 가족은 무리한 구조작업으로 다른 희생을 원치 않는다며
소방대원과 수색견 등 구조인력들의 충분한 휴식과 안전대책을
마련할 것도 덧붙였습니다.
우종훈
광주MBC 취재기자
시사보도본부 뉴스팀 사회담당
"뻔하게 말하지 않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