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스포츠뉴스데스크

기아, 신인 1차 지명 '문동주냐 김도영이냐'

프로야구 신인 드래프트 1차 지명이
내일(23) 실시되는 가운데
기아 타이거즈의 선택에 관심이 쏠리고있습니다

기아를 비롯한 프로야구 10개 팀은
연고지 학교를 대상으로 1명씩을 지명하는
신인 드래프트를 오늘 실시합니다.

기아는
공*수*주를 두루 갖춘 동성고 유격수 김도영과
154킬로미터의 강속구를 주무기로 하는
진흥고 문동주 가운데
누구를 지명할 지 괌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한편 연고지별로 1명씩을 뽑는
신인 드래프트 제도는 올해로 끝나고,
내년부터는 전국을 대상으로
전면 드래프트제가 실시됩니다.
한신구
광주MBC 취재기자
교육/문화/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