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뉴스데스크

광주시내 공중화장실 몰래카메라 없어

광주시가 지난해 공중화장실에 몰래카메라 설치 여부를
단속한 결과, 적발 사례가 없었습니다.

광주시는 지난해 적외선 카메라와 전파 탐지기를 통해
광주시내 공중화장실의 환풍구와 벽체구멍 등을 점검한 결과
적발 사례가 한 건도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광주시는 올해 22억원을 투입해 공중화장실 6곳을
신축 또는 개보수하고 남자 화장실에도 기저귀 교환대를 설치하기로 했습니다.


김철원
광주MBC 취재기자
시사보도본부 뉴스팀장, 시사팀장

"힘있는 자에게 엄정하게 힘없는 이에게 다정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