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선거뉴스뉴스데스크

강진원 후보 "금품 의혹 연관성 없어..무소속 출마"


후보자가 머물던 식당에서
금품 제공 의혹이 제기되면서
공천이 취소된 강진원 강진군수 후보가
무소속으로 후보 등록을 마치고
"꼭 당선되서 민주당에 복귀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강진원 후보는
기자회견을 열고 "금품 제공은 모 기초의원 후보의
단독행동으로 직접적인 연관성이 없다는
당내 조사결과가 나왔는데도 공천이 취소됐다"며
이를 초래한 민주당내 일부 적폐세력은
마땅한 책임을 져야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김진선
목포MBC 취재기자
전남도청ㆍ전남도교육청, 대학ㆍ강진군ㆍ장흥군
"선한 힘으로 함께 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