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뉴스투데이

"공직자 부조리 신고 포상제 활성화하라"

학벌없는 사회를 위한 시민모임이
공직자 부조리 신고 포상제를 활성화하라고
주장했습니다.

시민모임은
광주시교육청이 부조리를 뿌리뽑기 위해
신고 포상금 조례를 제정했지만,
포상금 지급 사례가 없고
예산에도 반영하지 않고 있다며 이같이 주장했습니다.

또 공익 신고 방법을 다양하게 마련하고
포상금 지급 대상을 적극적으로 해석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한신구
광주MBC 취재기자
교육/문화/스포츠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