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데스크

순천*여수서 물놀이하던 2명 숨져

무더운 여름철
물놀이로 인한 사고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오늘 낮 12시쯤
순천시 낙안면의 한 사방댐에서
물놀이를 하던 59살 A씨가 4미터 깊이의
물에 빠져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습니다.

어제 오후 5시 여수 돌산의 한 리조트에서도
물놀이를 하던 5살 남자 아이가
물에 빠져 숨졌습니다.

한편 해경은 휴가철을 맞아
익수와 해상 추락 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위험 예보제 '관심' 단계를 발령했습니다.
한신구
광주MBC 취재기자
교육/문화/스포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