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제뉴스데스크

'안심전환대출'로 갈아타세요

(앵커)
최근 금리가 가파르게 오르면서
이른바 '안심전환대출'이 주목받고 있습니다.

기존에 변동금리로 받은 주택담보대출을
비교적 금리가 낮은 중장기 고정금리 대출로
갈아탈 수 있는 상품인데,
다음 달부터 신청이 시작됩니다.

조현성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집값이 크게 오른 지난 2년

주택담보대출은 광주,전남지역에서만 4조 4천억원이 늘었습니다.

대출 잔액은 30조원이 넘습니다.

이 가운데 80% 정도는 변동금리 대출일 것으로 추산되고 있습니다.

* 서세욱 과장 / 광주은행 영업기획부
"변동금리 (비율이) 월등했었고요.
최근에는 고정금리 대출 수요가 조금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보이긴해요.
비율로 따지면 그 정도 유지되고 있습니다."

금리 급등기, 변동금리 대출자들의
이자 부담이 갈수록 가중되는 상황,

주택담보대출을 변동금리나 고정혼합금리로 쓰고있는데
집값이 4억원 이하고,부부 합산 연 소득이 7천만원 이하라면,
다음 달부터 신청을 받는 '안심전환대출'로 갈아탈 수 있습니다.

금리 조건은 최저 3.7%에서 최대 4%까지로,
현재 이뤄지고 있는 사전상담을 거쳐
다음 달 15일 이후 신청할 수 있습니다.

* 김중민 지사장 / 주택금융공사 광주지사
"은행을 이용하고 계신 분들은 해당 은행에 바로 신청해서 받으시면되고,
나머지 금융기관을 이용하시는 분들은 저희 공사쪽으로 문의를 하셔서"

안심전환대출은 가계부담 경감대책의 하나로
지난 2015년과 2019년에도 두 차례 이뤄진 적이 있었습니다.

당시 광주,전남에서만 약 1조원 정도의 대출이
변동금리에서 고정금리로 전환이됐는데,
이번에는 시중금리의 인상 폭이 더 커
대출을 갈아타려는 대상자가 더 많아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습니다.

엠비씨 뉴스 조현성입니다. 


조현성
광주MBC 취재기자
시사보도본부 뉴스팀
경제/문화/스포츠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