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

'코로나19 여파' 추석 벌초 대행서비스 급증

코로나19 여파로 벌초 대행서비스 이용이 크게
증가하고 있습니다.

'다 함께 멈춤운동'을 추진중인 완도군의 경우
추석을 앞두고 현재까지 벌초 대행서비스
신청 건수가 1천 320건으로,
지난해보다 6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해남 등 나머지 농어촌 지자체의 사정이
비슷해 고향 방문 자제 움직임과 더불어
벌초 대행 서비스 이용이 늘어나고 있습니다.

박영훈
목포MBC 보도부장
"어둠 속에도 단풍은 물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