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제

올 상반기 광주*전남 가계대출 크게 감소...7천억원 줄어

올 상반기 광주,전남의 가계 대출이
큰 폭의 감소세를 보였습니다.

한국은행 지역본부에 따르면
올들어 지난 6월까지 광주,전남의 가계대출은
7천억원이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지난 해 상반기에는
주택담보대출이 5천3백억원 늘어난 것을 포함해
전체 가계대출이 1조원 이상 늘었었습니다.

이처럼 가계대출이 준 것은
정부가 강력한 대출 규제에 나선데다,
시중 금리 또한 급등세를 보였기 때문으로 분석됩니다.


조현성
광주MBC 취재기자
시사보도본부 뉴스팀
경제/문화/스포츠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