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시정뉴스투데이

김홍빈 대장 장례 '4일부터 8일까지'

브로드피크 등정에 성공한 후 하산중에 실종된
김홍빈 대장에 대한 장례 절차가
산악인장으로 오늘(4)부터 치러집니다.

광주시 산악연맹은 오늘부터
염주종합체육관에서 장례절차를 시작해
마지막날인 8일 영결식을 치른다고 밝혔습니다.

분향소는
염주종합체육관 1층 로비에 마련됐으며,
추모객은 오전 9시부터 분향을 할 수 있습니다

오늘(4) 오전에는
체육훈장 청룡장을 황희 문화체육관광부장관이
가족에게 전달할 예정입니다.
송정근
광주MBC 취재기자
정치/행정(광주시의회)
"당신의 목소리를 먼저 듣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