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스페셜명예의 전당

[살해된 의붓딸 기댈 데 없었다] 제345회 이달의 기자상

의붓아빠에게 살해된 12살 여중생이
친아빠로부터도 상습적으로 학대당했다고
폭로한 광주mbc 기자들이
한국기자협회의 '이달의 기자상'을 받았습니다.

한국기자협회 심사위원들은
광주MBC 우종훈, 남궁욱, 이정현 기자의 보도가
부모와 경찰, 법원 등
우리사회의 모든 안전망이
왜 한 소녀를 보호하지 못했고
죽음으로 이어지게 했는지
구조적인 문제를 실증적이고도
분석적으로 접근했다고 평가했습니다.


 


이달의 기자상 심사평 보기


 


http://www.journalist.or.kr/news/section1.html?p_num=3


 
김철원
광주MBC 취재기자
시사보도본부 시사팀장
"힘있는 자에게 엄정하게 힘없는 이들에게는 다정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