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뉴스데스크

아이파크 입주 예정자 "전면 철거 후 재시공하라" 국민청원

광주 화정동 아이파크 입주 예정자가 붕괴된 건물을 전면 철거하고
재시공하라는 내용의 청와대 국민청원을 제기했습니다.

이 입주 예정자는 평생 불안과 고통 속에서 살 수 없다며
일벌백계를 위해서도 전면 철거가 필요하다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현대사업개발이 대형 로펌을 선임했다는 소식이 있다며
실종자들의 생사도 확인되지 않은 시점에
올바른 행보가 아니라고 비판의 목소리를 냈습니다.
윤근수
광주MBC 취재기자
시사보도본부장
윤근수의 시사본색 진행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