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제뉴스데스크

기아 광주공장, 54만 1천대 생산 '역대 최대'

(앵커)
기아 오토랜드 광주가 
지난 해 54만 1천 백 대를 생산해
공장 설립 이래 최대 생산실적을 달성했습니다.

년간 50만 대 생산을 돌파한 건
지난 2014년과 2015년 이후 9년 만입니다.

한신구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지난 1999년 현대차 그룹에 편입된
기아 오토랜드 광주공장,

지난해 공장 설립 이래
'최대 생산' 실적을 갈아치웠습니다.

광주 공장의 지난 한해 생산량은
내수 18만 7천 968대, 수출 35만 3천 132대 등
모두 54만 천 백 대 ...

지난 2014년과 2015년 
두 해 연속 50만 대를 돌파한 이후,

년간 40만 대 생산으로 떨어졌었는데
지난해 다시 50만 대를 넘어선 겁니다.

특히 지난 2014년 53만 8천 896대 이후
9년 만에 역대 최대 생산기록을 세웠습니다.

지난 2022년에 비해서도
내수가 11.8%, 수출이 16% 증가했는데,

스포티지와 셀토스, 봉고 트럭 등
인기 차종의 판매 호조로 
역대 최대 생산 기록으로 이어졌다고
기아측은 밝혔습니다.

* 김형석 기아 오토랜드 홍보팀장
"기아 오토랜드 광주에서 생산되는 주요 차종들이
국내외 소비자들의 큰 인기를 끌면서
역대 최대생산이라는 실적으로 이어졌습니다"

차종별로는 광주 공장의 대표 차종인 
스포티지가 20만 5천 230대, 
셀토스 16만 4천 973대,
봉고 트럭 10만 천 430대 등이었습니다.

특히 스포티지는 
지난 2004년 8월 첫 생산을 시작한 이후
누적 생산 대수가 304만 9천 8백여 대로
20년 만에 300만 대 생산을 넘어섰습니다.

기아 오토랜드 광주측은
혁신적인 디자인과 고품질의 차량 생산으로
전 세계 고객들의 선택을 받아
지난해 최대 생산 실적을 거둘 수 있었다며,

올해 역시 지난해 성과를 뛰어넘는
실적을 거두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엠비시 뉴스 한신구입니다. 


#기아오토랜드광주 #생산실적 #스포티지 #셀토스 #봉고트럭 

한신구
광주MBC 보도본부 취재기자

전 보도국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