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뉴스데스크

여성인권단체, 진도경찰서 쇄신•피해자 보호대책 마련 촉구

전남여성인권단체연합은
진도 이주여성 부부 폭행사건과
관련해 진도경찰서의 전면 쇄신과
피해자 안전 확보 대책 마련을
촉구했습니다.

여성인권단체는 성명서를 통해
국민의 안전을 보호하지 못하는것은
경찰의 직무유기이자
업무태만이라며 이에대한
책임을 반드시 물어야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지금이라도 여성폭력에 대한
안일한 조치를 취하지 않도록
경찰은 재발방지 대책을 시급히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박종호
목포MBC 취재기자
서해지방해양경찰청, 목포해경, 완도해경, 전남교육 담당

"안녕하세요. 박종호 기자입니다"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