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뉴스데스크

택시 기사 신고로 보이스피싱 수거책 검거

보이스피싱에 속은 피해자로부터
돈을 가로챈 10대 수거책이
택시 기사의 신고로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광주 광산경찰서는 지난 11일 오후
화순군에서 보이스피싱에 속은
피해자에게 1천 50만원을 가로채 총책에게 건넨 혐의로
10대 여성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결과 이 여성은 '계약을 하러 간다'며
가벼운 옷차림을 하고 큰 돈을 들고 있었던 것을
수상히 여긴 택시 기사의 신고로 검거됐습니다.


우종훈
광주MBC 취재기자
시사보도본부 뉴스팀 사회담당
"뻔하게 말하지 않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