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주·전남 병원 전공의들 사직 잇따라

의대 증원에 반발하는 전공의들의 집단 사직이 
광주 전남 각급 병원에 잇따라 이어지고 있습니다. 

광주시 등에 따르면 오늘(19) 오후 2시 기준,  
조선대병원 전공의 142명 중 108명, 
전남대병원 320명 중 40명, 기독병원은 39명 중 26명,
순천 성가롤로병원 13명 중 4명 등 모두 178명이
개인적인 이유를 들며 사직서를 제출했습니다.

병원 측은 전공의들의 사직서를 
일단 수리하지 않고 있으나,  
의료 차질이 빚어질 경우를 대비해 
전임의와 교수로 업무를 재분배 하는 등
대책을 세우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광주 #전남 #전공의 #사직 #의대증원 


임지은
광주MBC 취재기자
시사보도본부 뉴스팀 사회*시민 담당

"아무도 보지 않을 때도 주목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