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뉴스데스크

전남도 '원숭이두창' 대응 체계 강화

전라남도가
전 세계적으로 바이러스 감염질환 원숭이두창이
확산함에 따라 선제적 대응체계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전라남도는
의심 사례로 접수돼 의사환자로 분류되면,
최근 원숭이두창 국가입원치료병상으로 지정된
국립목포병원으로 신속히 대상자를
이송하기로 했고
이를 위해 예비병상도 확보했습니다.

전라남도는
원숭이두창이 국내 유입될 가능성이 높은 상황을
의료기관에 홍보하고, 상황별 시나리오 대처 방안을
마련할 계획입니다.
김양훈
목포MBC 취재기자
전남도청ㆍ도의회ㆍ정당, 전남농협ㆍ무안ㆍ영암, 한국농촌공사ㆍ영산강사업단
"지금 최선을 다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