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코로나19

화이자 1차 접종 사흘만에..30대 여성 숨져

순천에서 화이자 백신을 맞은
30대 여성이 사흘 만에 숨졌습니다.

순천시보건소에 따르면
지난달 29일 순천대에서
화이자 백신을 1차 접종한 31살 A씨가
어지러움 등을 호소하다 의식을 잃었고
결국 지난 1일 숨졌습니다.

방역당국은 백신 접종과
A씨 사망 사이의 인과관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강서영
여수MBC 취재기자
순천시ㆍ광양경찰
"MBC 뉴스 강서영입니다"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