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병훈 "민형배, 민주당 복당 공식 제안"

'검수완박' 입법 과정에서 위장 탈당 논란이 일었던
민형배 의원에 대한 복당이 공식 제안됐습니다.

이병훈 민주당 광주시당위원장은 당을 위해 헌신했고,
광주의 정치력을 높이기 위해 시당 위원장 자격으로
민 의원에 대한 복당을 당무위에 제안했다고 밝혔습니다.

민형배 의원은 지난 4월
검수완박 법안 처리 과정에서 탈당한 뒤
비교섭단체 몫으로 법사위에 배치돼
법안을 통과시켜 위장 탈당 논란이 일었습니다.

한신구
광주MBC 취재기자
시사보도본부 뉴스팀 정치/행정 담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