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뉴스데스크

전남 영암 산란계 농장 고병원성 AI 확진

전남 지역의 산란계 농장에서도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확진됐습니다.

전라남도는 영암군 삼호읍 산란계 농장의 폐사 신고에 대한 정밀검사 결과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로 확진됐다고 밝혔습니다.

해당 농장에서는 이미 산란계 3만 6천여마리에 대한 예방적 살처분이 진행됐고, 반경 10㎞ 이내에서는 이동통제와 집중소독이 실시되고 있습니다.

전남 지역의 산란계 농장에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가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이재원
광주MBC 취재기자

"기억하겠습니다. 우리가 인간이라는 것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