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정의당˙진보당 전남도당 "노태우 국가장 철회해야"

노태우 씨에 대한 국가장 결정에 대해
지역 정치권의 반발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정의당 전남도당은 오늘(28) 성명을 내고
"비록 전직 대통령이라 하더라도
전두환과 함께 민주주의를 짓밟고
수많은 사람을 학살한 노태우에게
국가장은 있을 수 없다"고 주장했습니다.

진보당 전남도당도 성명을 통해
노 씨를 "시민과 민주주의를 죽인 학살자,
군사 쿠데타의 공범"이라고 비판하며
국민 정서를 고려해
국가장을 철회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문형철
여수MBC 취재기자
순천시
"낮은 자세로 경청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