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뉴스데스크

광주 의류업체에서 불.. 장성에서는 산불

오늘(13) 새벽 3시 40분쯤
광주 광산구 옥동에 있는
한 재활용 의류 수출업체에서 불이 나
3시간여만에 큰 불길이 잡혔습니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근처 기숙사에 있던
외국인 노동자 6명이 대피했습니다.

오늘(13) 오후 3시50분쯤에는
장성군 삼계면의 한 야산에서 불이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산림당국에 의해
50여분만에 주불이 진화됐습니다.

산림청은 지난 8일 오후 3시를 기해
제주를 제외한 전국에
산불재난 국가위기경보 '경계'가 내려진 만큼
건조한 날씨 화재에 특히 유의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화재 #불 #의류업체 #야산 #산불





주현정
광주MBC 취재기자
시사보도본부 뉴스팀 정치*행정 담당

"정반합, 그 징검다리가 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