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주운전 적발된 북구 공무원 감봉 1개월

광주 북구청은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된
50대 소속 공무원에 대해
감봉 1개월 결정을 내렸습니다.

해당 공무원은
지난해 12월 담양군 창평면의 한 도로에서
음주운전을 하다 적발됐는데,
당시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정지 수준인
0.046%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북구청은
지난 1월 징계위원회를 열고
초범인 점 등을 고려해
경징계인 감봉 1개월을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북구 #음주운전 #공무원 #사건사고




천홍희
광주MBC 취재기자
시사보도본부 뉴스팀 사회*시민 담당

“사실을 찾아 전달하겠습니다”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