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시정뉴스데스크

"광주 역사에 혁신시장으로 기억되고 싶다"

민선 7기 임기 종료를 앞둔
이용섭 광주시장이
광주 역사에 혁신시장으로 기억되고 싶다는
소회를 밝혔습니다.

*이용섭/광주시장
그간 광주형 일자리 성공, 인공지능 광주시대 개막,
출생아 수 증가, 기후위기 선제적 대응,
공정‧투명한 인사문화 정착 등
광주의 역사를 바꿀 수많은 성과를
창출할 수 있었던 동력이 바로 혁신이었습니다.

그러면서 지난 4년 광주는
저의 모든 것이었고 전부였다며
광주 시장직은 '정의롭고 풍요로운 광주'를
실현하라는 시대의 부름이자
시민들의 엄중한 명령이었다고 말했습니다.

또 민선 7기의 부족한 부분은
후임 시장께서 채워주길 바란다고 당부했습니다.


송정근
광주MBC 취재기자
시사보도본부 뉴스팀 정치/행정 담당
"당신의 목소리를 먼저 듣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