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남도, 4월 저온피해 복구비 225억 원 지원

전라남도는 지난 4월 저온피해로 인한
농가 복구비로 225억 원을 지원합니다.

전라남도는 지난 4월 저온현상으로
과수 착과 불량과 양파 잎마름 등
피해를 입은 1만 929농가,
7천 144헥타르를 대상으로
농약대금과 생계비 등을 지원할 예정입니다.

시군별 저온피해 면적은
나주 천 734헥타르,
무안 천 297헥타르, 순천 640헥타르 등이며
품목별로 양파가 2천 383헥타르로
가장 많은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정용욱
광주MBC 보도본부 취재기자
디지털뉴스팀장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