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시정뉴스투데이

5.18 사적지 "'옛 적십자병원' 본관동만 존치해야"

5.18민주화운동 사적지인 옛 적십자병원 안전진단에서
본관동만 존치해야 한다는 결과가 나왔습니다.

광주시에 따르면 옛 적십자병원 정밀 안전진단 결과
본관동과 별관,창고 등은 D등급, 기아보호소는 E등급을 받았습니다.

건물 대부분이 벽돌 등을 쌓아 올려 지은 구조여서
내진 성능을 확보하기 어렵다고 판단한 광주시는
본관동 중 철근 콘크리트 구조는 내진 보강 후 사용하고
일부는 사용 제한해 원형 보존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광주시는 5.18기념사업위원회 심의를 거쳐
활용 방안을 결정할 방침입니다.
송정근
광주MBC 취재기자
시사보도본부 뉴스팀 정치/행정 담당
"당신의 목소리를 먼저 듣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