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뉴스데스크

보조금 유용 5.18 유족회 전 간부 2명 송치

광주 서부경찰서는
국가와 지자체 보조금 일부를 빼돌린 혐의로
5.18 유족회 전직 간부 등 2명을 검찰에 넘겼습니다.

이들은 지난 2020년 6개월에 걸쳐
5.18 관련 사업이나 행사 등에 지급되는
정부와 지자체 보조금 일부를 빼돌려
다른 곳에 사용한 혐의로 송치됐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이 간부는
'단체 운영비로 사용하려 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우종훈
광주MBC 취재기자
시사보도본부 뉴스팀 사회담당
"뻔하게 말하지 않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