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회

지인 흉기로 찌르고 도주 40대..1시간만에 자수

흉기로 지인을 찌르고 도망간
혐의를 받고 있는 40대 남성이
범행 1시간여만에 자수했습니다.

광주광산경찰서는
오늘(19) 오후 3시 30분쯤
광주시 광산구 장덕동의 한 상가 화장실에서
57살 김모씨를 흉기로 수차례 찔러
살해하려고 한 혐의로 41살 방 모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피해자 김씨는 생명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용의자 방 씨는
현장에서 달아났다
1시간 뒤 경찰에 자수했습니다.
천홍희
광주MBC 보도본부 취재기자


“사실을 찾아 전달하겠습니다”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