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반뉴스데스크

고립된 광주 알린 화가 '도미야마 다에코'씨 별세

1980년 5.18 때 고립된 광주의 진실을
미술 작품으로 전 세계에 전파한
일본인 원로 화가 도미야마 다에코씨가
어제(18) 일본 도쿄에서 100세를 일기로 별세했습니다.

도미야마 다에코 작가는
1980년 당시 일본에서 5·18 관련 뉴스를 보고
'광주의 피에타' 등 판화 시리즈를 제작해
광주시민들의 희생을 독일과 미국 등지에
알려왔습니다.

정부는 올해 6월항쟁 기념식 때
한국민주주의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해
도미야마 작가에게 국민포장을 수여했습니다.
김철원
광주MBC 취재기자
시사보도본부 시사팀장
"힘있는 자에게 엄정하게 힘없는 이들에게는 다정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