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민주당 전남도당 '내홍' 비리 의혹 폭로전까지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에서 '내부 폭로'가
나오는 등 내홍에 휩싸이고 있습니다.

김유승 민주당 전남도당 사무처장은 페이스북에
"신정훈 전남도당 위원장이 평소에도
도당 보유자금을 쌈짓돈처럼 사용했고
최근 위원장 업무추진비 문제로 자신을 질책한 뒤
민주당 중앙당에 전보조치를 요구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대해 신정훈 위원장은
김 사무처장의 의혹 제기는 사실과 다르고
자신의 정당한 지시를 사무처장이 불이행한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양훈
목포MBC 보도부장

"지금 최선을 다하자"